Saturday , April 4 2020
Home / korea / '펑 소리, 불기둥, 검은 연기' 경기 군포 페인트 공장 화재 … 소방 "진화 中, 대응 2 단계 하향" – 조선 닷컴

'펑 소리, 불기둥, 검은 연기' 경기 군포 페인트 공장 화재 … 소방 "진화 中, 대응 2 단계 하향" – 조선 닷컴



[ad_1]

입력 2019.04.30 22:43
     | 수정 2019.05.01 12:00




30 일 오후 9 시 6 분쯤 경기 군포시 당정동 제비표 강남 제 비스코 페인트 안양 공장 에서 불 이 나 소방 당국 이 진화 작업 을 벌이고 있다. 현재 까지 인명 피해 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.

경기 군포 소방서 에 따르면 이날 오후 9 시 6 분쯤 강남 제 비스코 페인트 안양 공장 에서 원인 을 알 수 없는 화재 가 발생 했다. 소방 당국 은 공장 에 설치된 화재 탐지기 를 통해 자동 신고 를 접수 받았다.

오후 9 시 13 분쯤 소방차 와 인력 이 현장 에 도착 해 대응 을 시작 했다. 이후 화재 발생 약 30 분만 인 오후 9 시 37 분쯤 에는 화재 대응 최고 단계 인 '대응 3 단계' 를 발령 했다. 대응 3 단계 는 지자체 소방 안전 본부 의 소방서 인력 · 장비 가 모두 출동 하는 단계 다. 오후 11 시 30 분쯤 에는 대응 2 단계 로 하향 됐다.

현재 소방 당국 은 소방 인원 357 명과 장비 124 대 를 투입 해 진화 에 나섰다. 화재 발생 1 시간 30 분만 인 오후 10 시 30 분쯤 에는 큰 불길 은 잡힌 상태 다.

30 일 오후 9 시 6 분쯤 경기도 군포시 당정동 한 페인트 제조 공장 에서 불 이나 소방 당국 이 진화 에 나섰다. / 연합 뉴스

군포 소방서 관계자 는 "화재 당시 작업 이 종료 된 상태 였기 때문에 근무자 가 없었다" 며 "합성 수지 공장 에서 최초로 화재 가 났지만, 인체 에 유해한 물질 도 화재 현장 에서 노출 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 했다" 고 밝혔다. 이어 "스프링클러 등 소방 시설 작동 여부 는 아직 확인 되지 않았다" 며 "현재 불길 이 잦아 들면서 점차 대응 단계 하향 을 검토 중인 상태" 라고 덧붙였다.

하지만 공장 주변 목격자 들은 검은 연기 와 타는 냄새 등 직간접 적인 피해 를 봤다는 주장 이 제기 되는 상태 다. 또 목격자 에 따르면 3 ~ 4km 떨어진 곳 에서도 '펑' 소리 등 폭발음 이 들렸다. 불 이 난 공장 에서 약 1㎞ 떨어진 곳에 사는 주민 은 "검은 연기 와 함께 유독 가스 와 타는 냄새 가 심한 상태" 라며 "창밖 에 재도 날리고 있다" 고 전했다. 또 다른 주민 도 "화학 원료 타는 냄새 가 너무 심하다" 며 "공장 앞에 소방차 와 구급차 여러 대가 와 있는 상태" 라고 했다.

이날 군포시 는 오후 10 시 25 분쯤 인근 주민 에게 연기 가 심하니 창문 을 닫아 줄 것을 당부 하는 안내 문자 를 발송 했다. 한 주민 은 "9 시 5 분쯤 화재 가 발생 했지만, 대피 문자 는 1 시간 이 넘어서야 도착 했다" 며 "대응 문자 가 너무 느린 게 아쉽다" 고 했다.



30 일 경기도 군포시 페인트 공장 화재 현장 에서 한 소방 대원 이 진화 작업 을 하고 있다. / 연합 뉴스

30 일 경기도 군포시 페인트 공장 화재 현장 에서 불길 이 치 솟고 있다. / 연합 뉴스

30 일 경기도 군포시 페인트 공장 화재 현장 앞에 소방 장비 들이 서 있다. / 독자 제공

[ad_2]
Source link